Asian Cinema Fund 2018

2008 다큐멘터리제작지원 AND펀드 상영작

Project 아버지와 아들 (이전제목. 과수원지기)
분류 부산은행펀드
선정작 아버지와 아들 (이전제목. 과수원지기)
감독 유안 허
국가 중국
감독소개 유안 허는 1975년 윈난성 리쟝에서 태어났다. 그는 윈난대학에서 영상인류학을 전공한 뒤 다큐멘터리를 제작하며 영화에 대한 글을 쓰기 시작했다. 작품으로 <잉과의 첫 만남><돌아와 보니 아들이 집에 없더라>가 있으며, <비취 빛 역>(2004, 위 지안 연출), <우리 집 안마당>(2006, 프로드 스토라아스 연출)의 제작에 참여했다. 유안 허는 윈난대학 내 쿤밍 영화연구모임에서 잡지 “영화노트”를 발간하면서부터 다큐멘터리 제작 및 상영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관여해 오고 있다.
 
시놉시스
<아버지와 아들> (이전제목: 과수원지기)은 아버지와 그의 다 큰 아들에 대한 이야기다. 84세인 차이 선생은 진사강 북쪽 지역에 마지막으로 남은 나시족 민속 음악가로, 50세 된 지적장애인 아들 다와 함께 살고 있다. 겨울이 오자 차이 선생은 살 날이 얼마 남지 않았음을 느낀다. 그의 유일한 걱정은 스스로를 돌볼 능력이 없는 아들이다. 차이 선생이 앓아 눕자 다는 과수원에서 돌아와 자신만의 방식으로 열심히 아버지를 돌보고, 그러는 동안 부자간의 관계는 점점 긴장되어 간다.
기획의도
세계화의 흐름 속에서, 현대적 라이프스타일과 소비중심주의는 중국인들의 삶에 침투하여 변화시키고 있으며, 이는 오지 주민들에게도 예외는 아니다. 중국 남서부 진사강 유역의 소수민족 가운데 하나인 나시 족 출신의 감독은 이들 부자지간의 이야기, 특히 과수원의 은유를 통해 변화하는 사회 속 전통문화의 운명을 상징적으로 드러내며, 전통의 소멸과 함께 (중국식 표현을 빌자면) “선조들의 유산”이 점차 소실되어 감을 환기시키고 있다.
상영 영화제
2009 부산국제영화제 – 와이드 앵글
작품스틸
연락처